Tell Them I Said Hello 나의 안부를 전해주세요, 2017-19



ㅡ exhibited as part of an internationally juried group exhibition curated by Magnum Photographer, Bruce Gilder
ㅡ exhibited in APG Gallery as part of the internationally juried group exhibition curated by Sarah Kennel, the Photography Curator of the High Museum of Art, GA, USA
https://youtu.be/0JTPblEWmi4?t=4741
ㅡ exhibited and collected by Life Framer Gallery 
ㅡ exhibited in PhotoWALK, Ogden Museum of Southern Art, NO, USA

ㅡ partially exhibited in Praxis Art Gallery, MN, USA

ㅡ featured in Esquire 에스콰이어 Magazine Korea: <사진가의 벽>
ㅡ featured in PAPER 페이퍼 Magazine
ㅡ featured in POETS VILLAGE 시인동네 Magazine
ㅡ featured on Humble Arts Foundation Instagram Magazine Page 
ㅡ Fall 2019 Winning Image Award by Life Framer Gallery








I was 19, when I came back by myself to the United States since being a toddler.

I did not speak what everyone spoke. I knew no one. People in the small town noticed me by my color. Koreans born and raised in America thought I was too ‘Korean’. People back home thought I was too ‘American’. I was neither one of us nor one of them.


The physical and emotional distance between two homes never resolved. However, learning to cope with a sense of alienation enabled me to see others undergo their own.


The eclectic black and white photographs in this series reflect such emotions. No images in the series fully show a face of a person. Despite taken by the same photographer, no images were taken in the same locations. This signifies the scattered identity and also metaphors the perceptions created both inside and outside. As a citizen and as an immigrant, I never felt fully understood or wholeheartedly considered. Some nuances were always dismissed.

The seemingly disjointed objects and people in the series portray the alienated in different settings. The loose strings among the photographs, as metaphors and firsthand testimonies, invite viewers to imagine their own context of alienation. Despite its disparity, true subject of the series reaches the struggles experienced as the vulnerable; the rejected; and the departed from and within.


This body of work is part of the ongoing 'Poem-ography' series, in which both poetry and photography are realized in one medium – regardless of presence of text.


타이틀을 굳이 번역하자면, '나의 안부를 전해주세요' 정도로 읽힐 수 있겠다.

사진으로 담기기 시작한 건 3년 조금 안 되었지만, 이 시리즈가 시작된 것은 열다섯 해 전일 것이다. 열아홉에 처음 미국으로 이민을 온 뒤 거주한 지 열다섯 해가 지났다. 언어를 배우고 문화적인 맥락을 채우는 일은 꽤 오랜 시간이 걸렸고 어떤 부분에서는 여태 진행 중이지만, 전반적으로 이제는 적응을 마쳤다고 느끼는 시점이 있었다. 그후로 잘 지낸다고 한참 동안 잘 지내고 있다고 느꼈다. 서른 하나가 될 즈음이었나. 깨닫지 못한 감정들이 있었다는 걸 알게 되었다. 찬찬하고 꾸준했던 고립감. 작고 가끔은 사소해서 그때그때 넘기고 말았던 뉘앙스들로 누적되는 크고 작은 소외감. 고립감과 거리감. 가까운 품들과 내가 떨어져 있다는 반복적인 절망감이 있었다. 인지조차 못하고 지나는 감정들이 있었구나, 한다. 이민자로서 느끼는 고립감은, 언어와 정서의 부재-감은 모국으로 돌아가지 못하는, 집을 놓치는 경험에 놓일 때만 온전히 이해될 수 있는 상태 같다. 미묘한 낯빛이나 몸의 망설임 같은 것들이 누적되며 만들어지는 층층의 마음이 빚는 그 무엇. 언성 높이는 차별만 우릴 외롭게 하는 건 아니다.

이들 중 하나가 아니라는 자각은 지속됐고. 팽창했다. 무엇을 할 수 있을까. 쓰고 찍는 일 밖에 내가 할 수 있는 일이 없었다.

나는 이민자로서 지나온 표정을 시로 기록하기 시작했다. 그렇게 2018년, 시집 <<우리 너무 절박해지지 말아요>>에 낯빛들은 텍스트로 먼저 발화되었고, 후에 시리즈의 스무 여점의 이미지로 몸을 옮겨갔다. 문자 언어(Written language)에서 시각 언어(visual language)로 이동한 것이라기 보다 동시에 발생한 감정들이 성격이 조금 다른 자아로 발현되었던 건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한다. 

이곳에도 저곳에도 속하지 못 하는 경계인이 되었다고 생각한 나는, 흩어져 있는 정체를 줄곧 보았다. 하나의 정체이지만 멀찍이 자리해있는 한 사람을. 해서, 다 다른 공간에서 찍힌 스무여 점의 이미지를 한 시리즈의 몸으로 담았다. 한 사람 안에 존재하는 광경들이 그리 존재할 수도 있다고. 시리즈를 통해 말하고 싶었다. 흑백으로 찍은 건, 그 광경에만 집중해주었으면 해서였다. 이민자로서의 정체는 그러나 계속해서 진행되고 있고, 해서 컬러로도 작업을 이어가고 있다. 계속해서 변모하는 정체감에 대해 이야기하고 싶다.

이 시리즈는 여러 공동전을 통해 전시되었고, Life Framer Collection이 소장하고 있다.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Standing in Between,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Citizens,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Citizens II,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An Assimilating Discordance,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Absently Present,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Questions,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Almost Returnable Goods,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Indifferent,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A Border,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Unapologetic Intrusion,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 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Silence of Doors, Pigment, 2020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 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Carefully Removed,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 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Burning the Last Bridge,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Non-protective Colors,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Forced to Settle III,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A Foreign Fruit, Pigment, 2020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Dissimilated Roots,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A Fading Room in a Person,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Forced to Settle,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Forced to Settle II,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Unanimously American II, Pigment, 2018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Unanimously American, Pigment, 2019

info
×
TellThemISaidHello, JinwooHwon Lee, Photographer, KoreanAndAmerican, 나의안부를전해주세요, 이훤, 시인, 사진가

A Scattered Man, Pigment, 2019

info
×
Using Format